보도자료

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제목
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 내수·수출 확대를 위한 대규모 상담회 열어
작성자
master
작성일자
2022-09-07
조회수
148

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 내수·수출 확대를 위한 대규모 상담회 열어

 

- 2022 대한민국 소싱위크 개최 -


□ 국내·외 판로 지원을 위해 해외 44개국 구매자(바이어) 180개사와 백화점, 안방구매(홈쇼핑) 등 60개 유통망의 국내 구매자(바이어) 145명이 참여하는 수출·내수 상담회 개최 


□ 중소기업 물류애로 해소를 위한 중소벤처기업부-삼성SDS 업무협약을 체결해 중소기업 전용 선적공간, 수출 중소기업 업무 자동화·디지털화 서비스 등 지원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이영)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 중소기업유통센터(대표이사 정진수),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사무총장 김영환)은 9월 6일(화),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2022 대한민국 소싱위크(Korea Sourcing Week)’(이하 2022 소싱위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22 소싱위크는 우수한 중소기업 제품의 국내 유통과 해외 판로를 종합 지원하기 위해 그간 별도로 진행하던 국내 판로 전시회(대한민국 마케팅 페어)와 해외 판로 전시회(글로벌 비즈니스 소싱페어)를 통합하여 올해 처음으로 개최하는 행사로, 9월 6일(화)부터 9월 7일(수)까지 양일간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는 해외 44개국의 구매자(바이어) 180개사와 백화점, 대형마트, 안방구매(홈쇼핑) 등 국내 60개 유통망에서 구매자(바이어) 145명 및 중소기업 1,100개사가 참여하며,
 
해외 구매자(바이어)와 중소기업 700여개사가 참여하는 1:1 온·현실공간(오프라인) 수출상담회와 유통 구매자(바이어)와 중소기업 250여개사가 참여하는 1:1 내수 상담회도 운영한다.
 
또한, 수출상담회와 함께 국내·외 구매자(바이어)가 현장에서 직접 중소기업 우수제품을 체험해볼 수 있도록 미용(뷰티), 패션, 소형가전 등 국내·외 수요가 높은 소비재 분야 중소기업 100개사를 선별하여 ‘우수제품 전시관’을 꾸렸다.
 
국내 대형 안방구매(홈쇼핑)(GS·롯데·현대·공영홈쇼핑) 유통 담당자와 함께 해외 안방구매(홈쇼핑)에 입점하여 수출 가능성이 높은 제품을 발굴하는 해외 안방구매(홈쇼핑) 품평회도 운영한다.
 
아울러, 중국, 베트남 등 중소기업 주요 수출국가의 영향력자(인플루언서)를 초청하여 중소기업 제품 시연회와 실시간소통판매(라이브커머스) 방송 판매전을 진행하여 구매자(바이어)뿐만 아니라 현지 소비자에게 우수한 국내 중소기업 제품을 소개하는 시간도 가진다.
 
이번 행사에서는 중소기업의 국내·외 판로 확대뿐만 아니라 수출 중소기업의 물류부담을 경감하고 수출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와 삼성SDS(대표이사 황성우)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삼성SDS는 지난해 8월 디지털 물류서비스 ‘첼로 스퀘어’를 새롭게 오픈하여 중소기업이 손쉽게 수출입 물류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다양한 물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 우크라이나 사태, 중국 봉쇄 등으로 물류난이 장기화됨에 따라 물류애로를 호소하는 현장 목소리가 높은 가운데,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미국 동·서안, 유럽, 동남아, 중남미 등 6개 항로에 중소기업 전용 선적공간을 월 평균 420TEU 지원한다.
 
또한 개별적으로 현지 물류거점을 확보하기 어려운 중소기업을 위해 해외 물류창고 서비스를 제공하고, 삼성SDS의 IT 솔루션을 활용하여 중소기업이 효율적으로 수출 업무를 할 수 있도록 업무 자동화 및 데이터화를 지원한다.
 
아울러, 물류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이 ‘첼로 스퀘어’를 활용하여 신규 서비스를 홍보하는 등 삼성SDS와 물류 중소벤처기업간 동반성장의 기틀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오늘 실시간소통판매(라이브커머스) 방송 판매전에는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과 베트남 진출 한국인 미용(뷰티) 유튜버인 ‘체리혜리’가 출연하여 국내 중소기업 화장품을 베트남 소비자에게 판매하기도 했다.
 
이영 장관은 “최근 중소기업이 처한 어려운 대내·외 경영여건을 극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중소벤처기업부는 중소기업의 국내·외 판로 확대를 위해 마케팅부터 온라인 판로 확보 지원, 물류애로 해소 등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