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제목
‘소상공인 실시간 방송판매’비대면 판로 해결사 역할 ‘톡톡’
작성자
master
작성일자
2020-11-13
조회수
33

‘소상공인 실시간 방송판매’비대면 판로 해결사 역할‘톡톡’

 

□ 9월 첫방 이후 577개 소상공인 상품 판매 10억 5,200만원 달성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가 정규 편성 2달여 만에 577개의 소상공인 상품을 판매해 약 10억 5,200만원의 매출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비대면 소비문화가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가 소상공인들의 판로 개척을 위한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셈이다.

<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 우수사례 >

 

#1. 물티슈를 판매하는 A사의 경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었지만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신상품을 집중 소개해 기존 90만원이던 일매출이 1,000만원으로 오르고 방송 동안 8,000여명이 시청하는 등 큰 홍보 효과를 거뒀다.

 
#2. B사의 경우, 어묵탕의 우수한 품질을 홍보하고 판매해 기존 일매출 대비 6배 상승한 3,000만원의 매출 효과를 누렸으며, 어묵의 경우 약 1억원의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등 경쟁력있는 소상공인의 해외 온라인 시장 진출 가능성까지 보여 주었다.
 

#3. C사의 경우, 떡볶이를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판매하여 월매출이 2달 만에 15배 이상 급증하는 등 동네 소규모 점포로 시작해 프랜차이즈 사업까지 확장함으로써 소상공인도 온라인 시장 진출을 통해 성공할 수 있음을 입증했다.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는 올해 코로나19와 수해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고 소상공인 우수상품의 가치 있는 구매 촉진을 위해 시작했다.

 
‘가치삽시다 플랫폼’ 뿐만 아니라 민간 플랫폼*에서 동시에 방송하고 상품을 판매하는 협업을 통해 라이브커머스 운영의 실효성을 강화했다.
 
* ‘가치삽시다 플랫폼’ URL : https://v.dongbanmall.com
(협업 플랫폼) 위메프, 티몬, 롯데 100라이브(Live), 11번가, 카카오커머스, 네이버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는 매주 월‧수요일 운영되는 정기 프로그램과 특별 이벤트나 크리스마스마켓 등 대규모 소비 축제와 연계해 운영되는 특별 프로그램으로 구분되어 운영된다.
 
정기 프로그램은 9월 16일 첫날 이후, 총 28회의 라이브커머스가 운영됐다. 첫날에는 중기부 박영선 장관이 출연해 소상공인 우수상품 판매에 일조했다.
 
이후 매주 월‧수요일 오후(주부 등 대상)와 퇴근 시간대(직장인 등 대상)에 할인쿠폰 및 경품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고정적인 시청자를 확보해 운영하고 있다.
 
이외에도 정기방송과 함께 특별방송으로 카카오커머스 등과의 ‘랜선장터’, 티몬과 추석특집 ‘쑈트리트파이터’, 위메프와 ‘어디까지 팔아봤니’ 등 다양한 민간채널과의 공조를 통해 현재까지 18회에 걸쳐 라이브커머스를 순조롭게 운영해 왔다.
 
이러한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는 9월 이후 총 46회 운영(정기 28회, 특별 18회)되어 103개 업체 상품을 판매했으며 ‘가치삽시다 플랫폼’ 및 민간 협업 채널에서 누적 매출 10억5,200만원을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와 함께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는 공적 역할도 수행했다. 올해 코로나19에 더해 폭우로 인한 수해까지 겹치면서 경영상 이중고를 겪은 소상공인의 피해를 덜어주기 위해 다양한 특별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했다.
 
전북 고창의 복분자, 충남 금산의 인삼 등 지역 소상공인 특산물을 판매해 흥행을 이끄는 등 피해 소상공인 지원이라는 정책적 역할을 톡톡히 소화했다.

지난 6월 ‘동행세일’때는 시범운영 중이던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에 홍남기 경제 부총리, 박영선 중기부 장관 등 유명인사가 출연해 라이브커머스를 널리 홍보하고 소비자의 참여를 유도하기도 했다.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는 앞으로도 정기방송을 지속적으로 이어가는 한편 크리스마스마켓 등 소비축제 행사와 연계해 코로나19로 침체된 내수경기를 활성화하고 소상공인의 온라인 시장 진출을 이끄는 핵심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중기부 박영선 장관은 “코로나19 사태로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이 가속화되고 있는 상황인 만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분들의 디지털 격차를 해소하는 등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것이 공공부문의 역할”이라면서,
 

“그동안 ‘가치 데이(Day)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소상공인의 우수상품들이 잘 홍보‧판매되고 있는 만큼 더 많은 소상공인들이 비대면 판로의 주역인 라이브커머스를 활용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